관리 메뉴

Route49

F1 팀을 사는게 나을뻔 했다 - 진 하스 본문

F1/데일리

F1 팀을 사는게 나을뻔 했다 - 진 하스

harovan 2016. 8. 16. 21:43


F1 2016 시즌에 데뷔한 하스는 모두의 기대를 뛰어넘는 활약을 하고 있지만 하스의 오너 진 하스는 예상과 다른 발언을 했습니다. 새 팀을 꾸리는 것보다 기존 팀을 매입해서 F1을 하는게 재정적으로는 더 나았을 것이라는 인터뷰를 했습니다.



하스는 페라리의 B팀이 아니냐는 비아냥에도 굴하지 않고 달라라의 섀시기술과 페라리의 파워유닛, 서스펜션 같은 기술지원으로 올시즌 데뷔 했습니다. 누구도 하스의 선전을 기대하지 않아서 그랬는지 모르겠지만 로메인 그로쟝이 개막전 호주 그랑프리에서 6위로 레이스를 마치며 토요타 이후 포인트 데뷔를 하는 첫 신생팀이 되었고 초반 4 라운드까지 기세는 엄청났습니다.


레이싱카는 기대 이상의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고 그로쟝은 묵묵히 제 몫을 해주고는 있지만 진 하스는 끊임없이 들어가는 '비용'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진 하스가 Autosport와 한 인터뷰를 볼까요?



"버니(에클레스톤)은 언제나 내게 '왜 기존 팀을 사지 않느냐?'라고 말했다. 사실 그게 나을뻔 했다. 오직 10개의 팀만 있을 뿐이었고 경제적으로는 그 편이 더 나았을 것이다. 버니 말이 맞는것 같다. 왜냐하면 TOP 10위 팀들의 이점을 봤을때 그렇다. 컬럼 A(프라이즈 머니 중 지난 3년 성적) 뿐만 아니라 물류나 비행기 티켓 문제도 그렇다. 기존 팀을 매입 했다면 재정적인 도입이 컸을 것이다"


진 하스의 발언은 하스의 기술적인 문제가 아니라 재정적인 문제로 팬들이 보기에는 스포츠 외적인 문제로 보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어떤 스포츠팀이나 기업이나 자금을 조달해야 하는 입장이 된다면 문제는 심각해질수 있습니다. 하스는 2016 시즌이 시작되기 전 스폰서 유치에 가장 불리한 입장이었고 2017 시즌은 그야말로 돈을 잡아먹는 한 해가 될 것입니다. 때문에 엄청난 자금을 하스 F1에 쏟아 부어야 하는 진 하스의 푸념이 그저 단순한 푸념이 아닐지도 모르겠습니다.

6 Comments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2016.08.16 21:52 그래도 F1 역사에 손에 꼽을 정도로 성공적인 데뷔 시즌이죠. 비제이 말리야는 지금 감옥 가게 생겼는데 ;;;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8.16 22:05 신고 하스는 이런것 같습니다.. '성공은 성공이고 돈 때문에 힘들다..'
  • 프로필사진 Meer 2016.08.16 21:56 음 현실을 깨달은 것인가요? ㅎㅎ 에어로의 영향이 내년시즌부터 다소 확대될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그점이 걱정되기도 할겁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8.16 22:06 신고 저도 내년 하스가 걱정입니다. 올해는 아무래도 운이 엄청나게 좋았다고 생각되니 말입니다. 내년까지 성공적이라면 완전 인정하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Leo 2016.08.16 22:55 -현제 F1의 가장 큰 문제인 비용문제를 다른곳도 아닌 하스의 입을 통해 인증받는 느낌이군요. 드물게 성공적인 데뷔를 하고도 비용문제에 대해 푸념을 할정도로 지출이(그리고 수입도 별로인)너무 크다는건... 아무리 홍보목적이라도 이득에 비해 지출이 너무 크다면 판벌린걸 다시 생각해 보지 않을수가...
  • 프로필사진 yanwhenlee 2016.08.17 00:22 성적은 괜찮으니 내년 배당금은 괜찮게 나오겠지만 페라리b팀이나 마찬가지여서 스폰서 유치나 유지가 쉽지 않아 비용문제가 예상보다 커진 것을 체감한 것 같네요! 기존 팀을 인수하면 배당금 뿐 아니라 추가 머니를 받을 수 있는데 아마 그런 점을 아쉬워 하는 것 같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