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아우디 R8 뉘르부르그링 24H 우승 본문

모터스포츠

아우디 R8 뉘르부르그링 24H 우승

harovan 2015. 5. 18. 12:04


GT의 르망 24라고 할수 있는 뉘르부르그링 24시간 내구레이스에서 아우디 R8 LMS가 우승했습니다. 레이스는 역시 명불허전.. 날씨, 사고, 피트의 변수가 무궁무진한 내구레이스답게 레이스는 치열했고 레이스 리더가 35차례나 바뀌며 마지막 순간까지 누가 우승하리라 예상하기 힘든 고된 대장정이었습니다.



결과는 아우디 R8 LMS(28번)의 승리였습니다. 아우디 R8은 작년 우승에 이어 2년 연속 우승을 달리게 되었습니다. 28번 R8의 드라이버 중 하나였던 DTM 드라이버 니코 뮬러는 "24시간 레이스에서 우승하는 것은 대단한 일이다. 새 아우디 R8으로 참가하는 첫 24시간 레이스였고 레이스에서 압박도 있었다. 좋은 차로 멋지게 끝냈다. 이 프로젝트에 참가하게 되어 2번째로 24시간 레이스에 참가해 영광스런 우승을 했다"라며 우승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른바 '머신'의 성능이 중요한 모터스포츠에서 차량 퍼포먼스는 우승의 핵심이기는 하지만 드라이버가 스포트 라이트를 받지만 WEC를 비롯한 내구 레이스에서는 많은 드라이버가 돌아가며 한 차를 타기 때문에 드라이버 보다 차가 더 부각됩니다. 때문에 이렇게 차를 위한 포디움을~



BMW Z4 GT3(25번)는 2위에 머물렀지만 우승한 아우디 R8의 차이는 불과 40.729초 차이에 불과했습니다. 모터스포츠에서 40초는 영겁의 시간과 마찬가지이지만 24시간 레이스에서 40초라면 보통의 스프린트 레이스에서는 3-4초 차이에 불과 합니다. 아우디 R8은 올해 호몰로게이션을 받은 새 차이고 BMW Z4는 내년 M6로 교체되는 끝물이라는 것을 생각하면 BMW에게도 그리 나쁘지만은 않은 결과 입니다.



3위는 포르쉐 997 GT3 R이 차지했습니다. 아우디 R8과 BMW Z4에는 1랩 뒤지는 기록이었지만 포르쉐가 3위에 오르며 포디움은 올해도 독일 브랜드가 쓸어 담아 버리는 결과를 가져왔습니다. 아우디는 이미 새차를 들여왔고 메르세데스 벤츠와 BMW는 내년 새차를 도입하는데 포르쉐는 무슨 소식이 있었나요? WEC하면서 GT쪽에 다소 소홀해진 느낌도 드네요.



저 혼자만의 생각이지만 아무래도 메르세데스는 내구 레이스 보다는 스프린트에 강한듯 합니다. 2013년 뉘르부르그링에서 SLS AMG가 우승하고 포디움에도 오르고 했지만 50년에 가까운 역사상 우승은 고작 한번 입니다. 이번에는 포디움도 실패.. SLS AMG를 탄 팀에 유난히 사고 장면이 많기는 했지만 역시 내구 레이스에서는 메르세데스보다는 BMW, 아우디, 포르쉐에 밀리는것 같네요.



컨티넨탈 GT3로 도전한 벤틀리는 선전했지만 아쉬운 결과입니다. 84번 컨티넨탈은 사고로 리타이어 했고 85번 컨티넨탈은 베리어와 충돌하며 프런트 서스펜션이 망가져 수리를 해야 했습니다. 다행히 85번차는 체커 플랙을 받으며 피니쉬 하기는 했지만 8위라는 성적표는 다소 아쉽습니다.



독일 브랜드가 뉘르부르그링을 쓸어가는 것을 막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는 애스톤 마틴 밴티지 GT3의 성적은 좋지 않았습니다. 007은 14위에 머물러 TOP 10 진입에도 실패했고 006은 파워트레인 문제로 94랩을 달리는데 그쳤습니다.



거대 기업들의 전쟁터인 GT3 레이스에 동키호테처럼 덤벼들고 있는 글리켄하우스는 완주하지 못했습니다. 글리켄하우스는 LMP를 닮은 SSG 003c를 2대 내보냈지만 40번 차는 연습주행에서 사고로 레이스를 접어야 했고 9번차는 파워스티어링과 연료계통의 문제로 리타이어 했습니다.



24시간의 레이스를 모두 보지도 못하고 그저 틀어놓고 딴짓하는 수준으로 봐서 F1 같이 다루기 힘든 점 이해해 주시길 바랍니다. 유니목에 트레일로까지 끌고 트랙을 돌아다니며 암코 배리어를 수리하는 모습과 서킷 주변에서 텐트를 치고 밤새 레이스를 즐기는 모습은 역시 부러운 모습!!



르망 24에도 GT 아마추어가 있기는 하지만 말이 아마추어지 들어가는 돈을 생각하면 만만치 않으니 사실상 아마추어들이 참가할 수 있는 최고의 GT 레이스는 뉘르부르그링 24 입니다. 투페이스님이 전해주셨던 최장한 선수의 최종 기록은 V4 클래스 6위.. 전체 뉘르부르그링 24에서 보자면 큰 의미를 두기 힘든 기록이지만 완주한 차와 드라이버들은 박수를 받을 자격이 있습니다. 



현대 독일법인에서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차량을 투입.. 이번에는 i30 쿠페(131번)과 벨로스터(132번)입니다. 클래스가 너무 세분화 되어 있는지라 i30와 벨로스터의 카테고리에는 현대를 포함해 3대가 참가했고 결과는 i30가 클래스 우승, 벨로스터가 3위입니다. 


WRC 소식은 가끔 전해주는 현대이지만 이번 뉘르부르그링 소식은 레이스가 끝난지 12시간이 넘은 5월 18일 12:00 현재 현대의 최종 보도자료는 '아슬란, 고객 선택 폭 넓혀'네요. 해외법인이 하는 일을 모두 알 수는 없겠지만 관심 좀 더 가져 주시길 바랍니다.


10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인간오작품 2015.05.18 15:28 신고 팔켄하면 GTR이 생각나는데 뉘르 우승도 했었더군요~ 그러고보니 GTR은 안보이네요 ㅋ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5.18 15:48 신고 닛산 아카데미의 GT-R GT3가 9위에 오르긴 했습니다~ 제가 모든 차를 다 다루지 않아서리...
  • 프로필사진 SaveTheDF 2015.05.18 15:57 자동차 포디움이 인상적이네요!! 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5.18 20:52 신고 드라이버보다 차가 더 대접 받으니 자동차 회사들이 좋아라 하나 봅니다~
  • 프로필사진 2015.05.18 16:25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랜서의로망 2015.05.18 17:03 신고 http://www.slrclub.com/bbs/vx2.php?id=free&page=&page_num=&select_arrange=&desc=&fv=&sn=&sid=&ss=&sc=&keyword=&no=34621121&category=

    i30사진입니다 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5.18 20:52 신고 잘 봤습니다~~!
  • 프로필사진 투페이스 2015.05.18 17:41 먼저 좋은글 잘 봤습니다 ㅎㅎ

    최장한 선수의 완주에 수고하셨다는 생각이 먼저 들고
    완주에 성공한 모든 팀들에게도 수고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마지막 피트워크를 마친 뒤 서로 껴안고 자축하는 모습이 너무 멋있었습니다.

    아우디는 신형 R8 LMS의 도입 첫해에 뉘르 24시 우승을 달성하는 모습을 보고 GT 레이스에서의 아우디의 역량이 상당하다는 생각을 들었고(다만 이전 R8에 비해 포스없어보이는 디자인은 ㅠㅠ)

    BMW도 곧 교체를 앞둔 Z4 GT3로 신형 R8 LMS와 치열하게 배틀하는 모습을 보며 아직까지도 GT 레이스에서 포텐높은 모습을 보였습니다.

    포르쉐의 경우 사실 재작년과 작년에서의 모습은 다소 실망스러울 정도로 뉘르 24시간에서의 성적은 안좋았고(997 GT3 RSR로 뉘르 24시 06~09년 4년 연속 우승 + 11년도에 우승...물론 이 팀은 현재 포르쉐 WEC GTE PRO를 지휘하는 만타이팀입니다.) 997 GT3 R의 포텐셜도 타 팀의 GT머신에 비하면 다소 떨어지는데도 불구하고 팔켄 모터스포츠 팀이 거둔 3위라는 성적은 굉장한 호성적이 아닌가 싶습니다. 어제 신형 포르쉐 991 GT3 R이 등장하여 내년 GT 레이스를 기대하게 하고 있습니다.

    메르세데스 SLS AMG GT의 경우 좀 아쉬운 결과가 아닐까 합니다.
    F1에서의 호성적에 비하면 GT레이스에서의 성적은 ㅠㅠ(물론 워크스팀이 아닌 커스터머팀이라는 한계는 있지만..)

    벤틀리는 뉘르에선 아쉬웠지만 최근 전체적인 GT 레이스에서의 성적을 보면 컨티넨털 GT3의 경쟁력은 상당하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솔직히 저 덩치에 저정도로 잘 달릴줄은..ㄷㄷㄷ

    애스턴은 퀄리파잉에서의 호성적이 결선으로 이어지지 못한게 아쉬웠습니다.
    근데 뭐 애스턴은 WEC에 집중하기 바쁜터라 GT레이싱까지 집중하기엔..ㅠㅠ

    일본 자동차 회사는 호성적을 보였습니다.
    LFA는 전체 14위, 임프레자 STi 전체 18위(제일 대단했습니다. GT급 차량들 사이로 임프레자 세단이..ㄷㄷ), 닛산 GTR은 전체 9위로 들어왔습니다.

    남은 메이저급 24시간 내구레이스는 이제 르망과 스파만이 남았습니다.
    둘 다 재미있는 경기가 나올걸로 예상되네요 ㅎㅎ

    현대는 독일 현지 법인을 통한 레이스였고 벨로스터 터보와 I30 터보 모두 완주했는데도 불구하고
    국내기사 하나 없는걸 보면...단순히 순위에 연연하는 것 때문인가..싶기도 합니다.
    아쉽다고 해야할까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5.18 20:53 신고 ㅋㅋ~ 제 포스팅보다 더 나은 댓글을~~ 감사하고 잘 봤습니다~
  • 프로필사진 jjun 2015.05.19 13:12 보기좋군요 123위가 다른차랑이라니 w모레이스처럼 싹쓸이가 자꾸나오면 재미없죠 ㅋㅋ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