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F1 from haro 2015.4.1 본문

F1/데일리

F1 from haro 2015.4.1

harovan 2015.04.01 20:42


만우절에 별 일 없이 잘 지내셨나요? 저는 주면 사람 중에 만우절이라고 특별히 장난을 치거나 하는 사람은 없네요. 물론 매일같이 구라나 허풍을 치는 사람은 있습니다만.. 오늘이 끝나기 전까지는 긴장 풀지 마시고 누가 무슨 말을 해도 일단 의심부터 해보시길 바랍니다.



맥라렌의 더블 리타이어는 파워유닛 혹사 때문


혼다의 야스히사 아라이는 지난 말레이시아 그랑프리에서 맥라렌이 더블 리타이어 한 이유를 엔진을 혹사시켰기 때문이라는 주장을 했습니다. 아라이는 "둘 다 리타이어 한 이유는 경쟁적인 레이스 컨디션에서 파워 유닛을 혹사시켰기 때문이다. 서킷의 더운 날씨 때문이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흠.. 전 이러면 더 걱정인데요. 차라리 날씨 때문이라고 하면 그런가 보다 하겠지만 '맥라렌이 파워유닛을 가혹하게 돌렸는데 그것을 버티지 못했다'라고 하면 앞으론 말레이시아만큼도 달리지 말아야 하나하는 생각도 해봅니다.


페르난도 알론조는 ERS 쿨링 문제로 젠슨 버튼은 터보 문제로 리타이어했는데 과연 중국에서는 조금 나아진 모습을 보일까요? 알론조와 버튼은 모두 '생각보다는 낫다'라고 말했지만 완주하기 위해서는 퍼포먼스를 포기해야 하고 설사 완주를 한다고 하더라도 엔진 마일리지에서 경쟁 엔진에 비해 불리함이 있을 가능성이 높아 보이네요.


레이스에서 4-5위 정도의 퍼포먼스를 보여주었다면 모르겠지만 제가 본 맥라렌은 '이제 하위권 차를 추월할 수 있을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하지만 결과는 더블 리타이어.. 그나마도 원인이 덥고 습한 날씨가 아니라 파워유닛 혹사라면 더 걱정이 됩니다. 



페라리가 메르세데스 만큼은 아니다 - 알론조


페르난도 알론조는 El Mundo Deportivo와의 인터뷰에서 페라리의 퍼포먼스를 두고 입을 열었습니다. "페라리는 나아진게 분명하다. 페라리가 메르세데스를 계속 이길수 있겠냐고? 난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했습니다.


Times에 따르면 알론조가 세팡서킷을 떠날때 상기된 얼굴이었다면 자신이 떠나자 빨라진 페라리를 보고 화가 난게 아니냐는 관측과 '느린' 맥라렌은 알론조의 시대의 끝을 알리는것이라는 전망이 나올 지경이니 알론조의 말은 감정적으로 들릴수도 있겠지만 이같은 예상은 알론조만의 생각은 아닙니다.


윌리암스의 기술감독 팻 시몬즈는 Auto Motor und Sport와의 인터뷰에서 "날이 더워지니 메르세데스의 리어 타이어에 문제가 생겼다. 2010년에서 2013년까지 있었던 문제를 떠올리게 했다"라며 메르세데스의 문제가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니코 로즈버그는 Bild와의 인터뷰에서 "나는 이번주 영국으로 가서 말레이시아 패배에 대해 논의하고 옳은 결론을 찾을 것이다. 베텔의 페이스는 꽤나 무서웠고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나는 우리가 왜 타이어에 문제가 많았는지 알길 원한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들 말고도 패독의 대체적인 분위기는 여전히 메르세데스 우세이며 페라리 역시 마찬가지 입장입니다. 하지만 작년 레드불의 3승에서 보듯 페라리는 이번 말레이시아가 올시즌 마지막 우승이 아닐수도 있습니다.



레드불-르노 화해무드?


이혼소송하듯 험한 말을 주고 받던 레드불과 르노가 화해로 돌아섰나요? 호주 개막전을 치르고 레드불은 르노 엔진의 퍼포먼스에 강한 불만을 노골적으로 표현했고 르노 역시 아드리안 뉴이를 거짓말쟁이라며 응수하며 레드불과 르노의 동맹은 깨지는듯 보였습니다.


하지만 르노 공격에 앞장을 섰던 헬무트 마르코가 한발 물러서는 모습을 보이며 다른 국면으로 접어드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마르코는 Servus TV와의 인터뷰에서 "이런 비난들은 감정적이었고 이해할 수 있다. 사실 그들의 말은 그렇게 강하지 않았다. 시릴의 불어 인터뷰가 너무 강하게 번역된 것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서로 만났고 남은 시즌에 집중하기로 했다. 우린 서로 사랑할 필요는 없지만 엔진을 두고 일을 해야 한다. 지금의 규정에서는 선두와 격차를 줄이는게 불가능 하지만 과거에 우리는 가장 강력한 엔진을 가지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이겼다. 페라리가 한 것을 봐라. 르노 엔지니어들은 시즌 말에는 우승을 다툴 레벨이 될 것이라 말했다. 우리는 논쟁을 뒤로 하고 지금 상황에서 벗어나기 위해 집중하기로 했다"라고 말했습니다.


잘 된 일입니다. 그간 레드불이 르노 엔진을 두고 볼쌍 사나운 모습을 보여온게 사실이고 르노의 시릴 아비테불의 언행도 그리 칭찬해줄만한 것은 아니었습니다. 레드불이 지금 당장 엔진을 바꿀것도 아니고 르노 역시 토로 로소를 두고 레드불과 협상을 해야하니 적어도 올해까지는 좋은 관계를 유지해야 합니다. 터보에 강한 르노가 어서 빨리 캐치업에 성공해 시즌 말에는 3파전 양상이 되면 좋겠네요.


'F1 > 데일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F1 from haro 2015.4.7  (10) 2015.04.07
F1 from haro 2015.4.3  (4) 2015.04.03
F1 from haro 2015.4.1  (8) 2015.04.01
F1 from haro 2015.3.30  (13) 2015.03.30
F1 from haro 2015.3.26  (4) 2015.03.26
F1 from haro 2015.3.25  (12) 2015.03.25
8 Comments
  • 프로필사진 SaveTheDF 2015.04.01 20:54 으흐흐 첫코!

    F1카가 무슨 현X 차도 아니고..

    레이스 중에 혹사하는거야 당연한데..

    거참,,, 맹나넨의 코멘트는 언제나 뜨뜻미지근하네요.


    불운조의 마음은 누구나 다 알아줄겁니다 ㅠㅠ

    힘내 알론조!


    레드불도 그만 징징대기로 한걸까요? 좋네요 ㅋㅋ

    부자는 망해도 3년은간다고, 레드불이 이대로 무너지진 않을거라고 믿쑵니다

    빨리 개선된 차량을 가져와서

    페라리,윌리엄스와 합심해서 메르세데스 똥꼬를 쿡쿡 찔러주길 바랍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4.01 22:47 신고 혼다는 아마 올시즌 엔진을 4개로 버텨야 한다면 죽을 맛일것 같습니다. 디튠을 해서 레이스를 완주한다고 해도 레이스를 5개 이상 버텨야 하는 내구성은 힘들것만 같습니다.

    V8 시절에도 엔진만 두고 보자면 메르세데스가 최고이긴 했습니다. 레드불 역시 처음에 원했던게 르노가 아니라 메르세데스 엔진이었지요. 다만 그시절에는 엔진 사이의 격차가 지금처럼 크지 않았을뿐이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jayspeed 2015.04.01 21:45 신고 1. 여전히 미덥지 못한 혼다......
    혼자 2014시즌 윈터테스트 상황하에 있군요~~~
    각 유닛간의 최적화작업이 예상했던것보단 훨씬 더딥니다
    철수했을 당시보다 비교할수 없을 정도로 복잡해져버린 F1~~~
    KERS에 ERS 그리고 드라이브 바이 와이어 & 브레이크 바이 와이어등등....
    거기다 인시즌개발도 진행해야하고......여기저기서 매출 떨어지는 소리가 들리는듯
    어쩌면 본사의 핵심인력이라도 동원해야할 판!!!

    2. 베텔의 우승이 임팩트가 엄청나긴 하네요......^^
    저 역시 이정도까지 해줄줄은 전혀 생각 못했네요~~~~
    중국그랑프리 지켜보면 어느정도인지 밝혀지겠죠....

    3. V6터보로 안바꾸면 철수한다고 으름장까지 놨었는데 체면이 바닥으로 떨어진 르노네요.....헤어지기전까진 잘 지내는게 서로에게 이득이겠죠 뭐~~~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4.01 22:50 신고 1. 아마 본사의 핵심인력은 이미 동원된 상태가 아닐까요? 혼다는 F1에서의 성공으로 '엔진의 혼다'라는 별명까지 얻은 회사고 성공의 밑거름이 되었는데 이시점에 말아먹으면 난리나죠. 현대가 F1 안하고(못하고?) 있는건 어쩌면 다행일지도 모르겠습니다.

    2. 전 베텔 우승하는거 보고 느낀게... 로즈버그의 말이 씨가 되었구나~~라는것이었습니다.ㅋㅋ

    3. 소나기 오면 잠시 피해가는것과 다를게 없어 보이네요. 지금 상황은 서로에게 득이 되질 않으니 대충 마무리하고 후일을 도모하는듯 하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o동그리o 2015.04.01 22:09 신고 조금 속도를 높여 달렸는데,엔진을 혹사시켜 리타이어했다니...지금이 테스트기간도 아니고...
    그런 가혹한 상태에서도 버틸 수 있는 엔진을 만들어야죠.맥라렌은 참 답답하겠네요.
    F1복귀해서 당장 좋을순 없지만 혼다는 심각해 보입니다.

    뭐,다들 메르세데스가 여전히 강하다고 생각하실텐데요...변수와 작전에 의한 승리였고
    페라리도 현실로 돌아와야 된다는 말을 했습니다.작년 후반기에 윌리암스가 보여줬듯
    페라리의 지속된 성능개선이 이뤄진다면 휠투휠 가능할수도 있습니다.

    별거중인데,이혼할때까지 조용히 지내자,그거구만요...
    서로 욕해봤자 제살 깍깁니다.브랜드 가치를 훼손하는 거밖에 안되는거죠.
    르노가 어쩌다 이런 신세가 됐는지 모르겠네요.터보엔진 도입 1년 연장했을때 난리였는데...
    그래도,토로로소가 달려준걸 보면 그렇게 어둡지만은 않습니다.

    만우절...경찰서,소방서 장난전화가 거의 없었다죠.강력한 처벌때문에 그런지,의식이 바뀌어서 그런지...
    언젠가 4월1일 만우절이 없어질수도....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4.01 22:54 신고 윈터 테스트에서 못한 일들이 너무 많으니 시즌 중에 문제가 계속 터지는것이라 봅니다. 혼다하면 그래도 강력한 기술이 밑받침되는 브랜드라는 인식이 있었는데 왠지 피렐리 타이어 꼴이 나는게 아닌가 모르겠네요.

    제가 오늘 포스팅에 만우절 농담으로 하려던게 '페라리 트랙에 열선도입 주장'이었습니다. 더운 트랙에서 강하니 트랙에 열선을 도입하자~라고 농담 좀 하려다가 말았네요. 페라리는 말레이시아와 바레인에서 강하진 하죠~

    르노 엔진의 문제도 있지만 레드불 섀기 역시 아예 문제가 없다고 보기는 힘들죠. 이번 브레이크도 그렇구요. 제 생각에는 부족한 파워유닛을 커버하려고 섀시쪽에서 무리를 하고 있는게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인간오작품 2015.04.02 01:57 신고 알론소나 버튼이나 커리어는 거의 끝나가는데... 답답할 노릇이네요...
    과연 알론소의 플랜에는 언제쯤 메르세데스로 도약할 계획일까요... ㅋ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4.02 08:10 신고 라이코넨이 은퇴하고 그자리에 해밀턴이 가면 모르겠지만.. 지금으로선 알론조가 메르세데스로 가는건 불가능해 보이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