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볼프-라우다, 메르세데스와 2020년까지 재계약 본문

F1/데일리

볼프-라우다, 메르세데스와 2020년까지 재계약

harovan 2017. 2. 21. 11:16

메르세데스 모터스포츠의 쌍두마차라고 할 수 있는 토토 볼프와 니키 라우다가 2020년까지 재걔약을 했다는 소식입니다. 볼프는 30%의 지분을, 라우다는 10%의 지분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둘 다 일반적인 고용상태와는 거리가 멀기는 하지만 재계약에 성공(?) 했네요.



볼프와 라우다는 V6 터보 엔진 도입 이후 메르세데스의 3연속 챔피언을 이끌고 있기 때문에 표면상 재계약은 당연해 보입니다. 다임러의 입장에서도 지분을 가지고 있는 주주와 충돌할 필요가 없기도 하고요. 주주들이 좋은 성적을 내고 있기 때문에 재계약을 마다할 필요는 없어 보입니다.


하지만 곰곰히 생각해보면 볼프와 라우다가 문제가 없는게 아닙니다. 다른 시즌이야 잘해왔다 생각되지만 2016 시즌은 제가 보기에 재앙이었습니다. 볼프와 라우다가 루이스 해밀턴과 니코 로즈버그의 편으로 갈려 팀이 둘로 쪼개지는듯한 분위기였습니다. 여기에 해밀턴은 통제불능에 로즈버그는 별다른 상의도 없이 은퇴를 선언해 버렸습니다. 제 판단으로는 2016 시즌은 메르세데스 매니지먼트의 재앙으로 굳이 평가하자면 C+ 정도 주고 싶네요.



물론 프로 스포츠는 모든 것을 성적으로 말하는 곳이니 드라이버-컨스트럭터 챔피언을 모두 거머쥔 메르세데스의 수뇌부들은 박수를 받을만 합니다. 그렇지만 이들에게 어려운 상황이 닥치면 그것을 잘 해결할 수 있을지 의문이네요. 지난 시즌 최종전 아부다비 그랑프리에서 해밀턴이 팀오더를 연속적으로 무시했을때 다시 팀오더를 내리라는 볼프의 명령에 기술감독이었던 패디 로우는 '싫다. 나 바보 되라고?'라며 항명.. 이건 분명 팀으로서 내부 분위기가 엉망진창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고 봅니다.


로우가 윌리암스로 떠나기로 마음 먹었을 상태였으니 에라 모르겠다며 대들수도 있었겠지만 아무리봐도 볼프가 상황을 통제하는 것처럼 보이지는 않았네요. 2017 시즌에도 메르세데스가 앞설것이라는 전망이 많지만 앞선다고 하더라도 이전처럼 압도적이지는 않을테고 어려운 상황이 닥칠텐데 그때 볼프와 라우다가 팀을 잘 추스리고 다시 챔피언이 될 수 있을지는 의문이네요.



제 생각에는 볼프와 라우다 중 하나를 내쳤어야 하는게 아니었나 싶네요. 둘이 다른 목소리를 내는 모습을 보인건 하루이틀 일이 아니었으니 말입니다. 페라리의 경우 세르지오 마르치오네에게 찍소리도 못하고 레드불은 크리스티안 호너와 헬무트 마르코가 서로 다른 방향으로 가는 경우가 거의 없었습니다. 르노는 시릴 아비테불과 다른 목소리를 내던 프레데릭 바쇠르를 내보내며 시니어 매니저들의 혼선을 줄이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


다른 시선으로 보자면 메르세데스가 더 훌륭한 시스템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여러 목소리가 나오는것이 더 민주적으로 보이니 말입니다. 하지만 F1이라는 판은 무엇이든 스피드가 생명.. 메르세데스가 어려움에 처했을때 강력한 리더쉽으로 상황을 돌파할 수 있는 결단과 스피드가 필요합니다. 지금까지는 메르세데스 AMG의 강력한 파워유닛의 탄성으로 왔지만 이제부터는 사람의 역할이 더 중요한 시점이 아닌가 싶네요.

17 Comments
  • 프로필사진 23바 2017.02.21 12:19 토토가 라우다보다 지분을 더 많이 갖고 있었군요.......
    3년 연장이라...10년정도 장기연장을 생각했는데. F1 사업이 천문학적인 돈도 돈이지만. 오래 이어가기 힘든 사업이긴 한가보군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fernando X jules 2017.02.21 13:46 신고 다임러가 20년까지하고 접는다는것도 아닌데 무슨 말인지
  • 프로필사진 ㅂㄷㅂㄷ 2017.02.21 14:31 그러게요. 이게 무슨 말인지...

    그리고 이쪽에서 10년짜리 장기계약이 오히려 말도 안 되는 거 아닌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7.02.21 22:52 신고 스폰서로 돈을 떼운다 하더라도 F1은 결코 만만한 사업이 아니지요. 메르세데스가 F1을 2019년까지는 할 계획으로 보이고... 메르세데스가 F1을 접더라도 다른 모터스포츠 프로그램이 있으니 볼프-라우다의 계약은 유효하고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인간오작품 2017.02.21 13:47 신고 이번에 보타스랑 해밀턴이랑 갈등이 생기면 울프는 보타스 편을 들려나요 라우다는 해밀턴을 썩...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7.02.21 22:52 신고 보타스의 매니저가 바로 볼프지요~ 이게 크던 작던 분명 문제가 되지 싶습니다.
  • 프로필사진 이글을 2017.02.21 14:10 이글을 이화랑님이 쓰셧으면 또 정치이야기로 한참을 빠졋겠군요
    효율적인 방식이라는건 집단에 따라 다를수 있으니깐요
  • 프로필사진 ㅂㄷㅂㄷ 2017.02.21 14:34 이화랑님이 뜬금없이 현실정치 얘기를 단편적으로 인용하는 건 저도 보기 싫었습니다만(수준이 높은 것도 아니고) 이런 정치적 얘기는 얼마든지 할 수 있는 거 아닌가 싶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7.02.21 22:53 신고 저는 정치색을 띄지 않으려고 노력합니다만..
  • 프로필사진 ㅇㄹ 2017.02.22 08:20 전적으로 동감합니다
  • 프로필사진 Stewnerds 2017.02.21 15:34 다양한 의견을 존중하고 정치적 의견차이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인다고 해도,
    정치라는 행위 자체에는 공동의 이익추구라는 공통목표가 있는겁니다. 미 공화당이랑 민주당이 그렇게 치고박아도 러시아스캔들에는 뭉쳐있는것처럼요. F1은 현실정치에 비해서 굉장히 그 목표가 분명하다고 생각하는데요. 챔피언쉽 우승.
    실제로 저 둘의 충돌은 팀을 둘로 쪼개버리는 경우가 많았고, 엔진사가 같은 경우는 팀이미지 실추도 만만치 않았다는게 제 의견입니다.
    볼프는 직접투자지만 라우다는 볼프의 양보덕분에 들어와 앉아있는거라 나가지 않을까 했는데 더 같이 가네요.
    아무래도 뭔일이 어떻게 됐었던지 상관없이, 어쨌든 결과는 좋은게 가장 컷겠죠.
    제가 보기엔 팀성적이 위협받게 되면 저 둘은 같이 가기 힘들겁니다.
    실제로 저게 민주적인 경영방식의 큰 단점중에 하나입니다. 사공이 많아서 배가 산으로 간다는거. 의사결정 자체가 느리다는거.
    금융위기 이후 위험에 빠진 자동차회사들, 각 필드의 기업들을 회생시키는데 성공한 케이스 중엔 민주적인 절차를 통해 임명된 독재자의 "독재리더쉽"이 아주 많습니다.
    지금 메르세데스는 머리가 둘인 셈이라...지금까지는 배가 불렀으니 괜찮았지만 배고파지면...글쎄요.....전 저 둘 때문에 나왔다는 브론의 말이 가장 신뢰가 가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7.02.21 22:56 신고 동감합니다. 지금까지는 팀이 잘 풀려왔으니 시니어들에게 큰 문제가 없었는데 팀성적이 과거 수준으로 돌아간다면 볼만한 일이 벌어지지 싶네요. 어쩌면 해밀턴-로즈버그 갈등은 아무것도 아닐지도 모르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yanwhenlee 2017.02.21 16:49 솔직히 현재의 두 머리가 있는 메르세데스의 상황은 좋게 보여지지 않네요! 뭔가 협력을 하는 것도 아니고 서로 자기주장만 하고 의사결정도 두리뭉실하고~ 사공이 많으면 끝은 좋게 끝날 가능성이 적은데, 레드불처럼 확고한 자기자리를 지키는 것이 중요하고 명쾌하고 빠른 판단을 보여줘야 되는데!!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7.02.21 22:58 신고 메르세데스 모터스포트는 F1만 하는게 아니기 때문에 볼프-라우다가 모두 필요한 측면도 있습니다만 가장 높은 자리에 한사람이 오르는게 맞지 싶네요. 서열이나 지분이나 볼프가 라우다보다 위지만 라우다가 나이와 경력으로 들이대는 그림.. 그리 좋아보이진 않네요.
  • 프로필사진 Leo 2017.02.21 17:44 -솔직히 저렇게 해서 이제까지 잘 돌아간게 신기할 정도인데...
    그래도 계속 가기로 한건 그래도 먼가 기대는게 있는듯.

    그보다 2020년까지 딱 못박아놓은게 오히려 걸리네요. 일단 2020년이후 다른 카테고리로 점진적으로 빠져나갈수도 있다는 말이 이전부터 나온적이 있는지라... 이미 포뮬러e 18-19년 앤트리신청도 해놨고 앞으로 전기차에 대한 자동차회사의 관심이 커지는 상황인데... 페디로우가 F1의 다음 파워유닛에 대해 빨리 논의해야 한다는 말도 그냥 나온게 아닐지도 모르겠읍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7.02.21 23:00 신고 다임러라면 F1, FE, GT, DTM을 동시에 진행할 수 있는 능력과 자금을 지닌 기업이기는 하지만.. F1이 변하지 않는다면 이탈 가능성이 없지는 않네요.
  • 프로필사진 KEYLOH 2017.02.22 12:59 작년에는 왠지 메르세데스에서 2010년과 2013년판 레드불처럼 뭔가 사고가 터질것 같았는데 차량스펙이 워낙에 압도적이라 잘 드러나지 않았네요. 이 둘의 관계, 두 드라이버 사이의 관계가 어찌될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