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몬토야, '유럽 드라이버들은 멘탈이 약해' 본문

F1/데일리

몬토야, '유럽 드라이버들은 멘탈이 약해'

harovan 2017. 2. 8. 19:50

모두가 F1 드라이버가 되고 싶어 하지만 몇몇 드라이버들은 미련 없이 F1을 떠났습니다. 최근의 니코 로즈버그의 케이스를 제외하면 F1 시트를 박차고 나간 인물 중 가장 대표적인 사람은 바로 후안 파블로 몬토야겠지요? 2006 시즌 도중 맥라렌을 그만두고 미국 나스카로 떠나버렸으니 말입니다. 



최근 F1 공식홈페이지와의 인터뷰에서 'F1에서 뛸때 가장 힘들었던 상대가 누구냐'는 질문에 이렇게 답했습니다. "모두 생각했다. 나는 랄프(슈마허)와 달릴때 많이 배웠다. 그는 정말 빨랐다. 하지만 유럽 드라이버들은 멘탈이 매우 약하다. 매우 쉽게 그들의 머릿속에 들어갈 수 있고 오늘날과 과거의 F1에서보 보았을 것이라 생각한다. 


"일이 잘 풀릴때 그들은 매우 강하다. 루이스가 이길때는 막을 수가 없다. 하지만 뭔가 잘못되어 가면 크게 추락한다. 엄청나게 말이다. 차량 차이가 덜해지면 다른 사람이 이기는 것을 보게 될 것이다." 해밀턴 팬들이 들으면 뒤집어질만한 내용이지요?



미하엘 슈마허에 대한 평가는 좋았습니다. "미하엘은 몇 안되는 정말 강한 사람이다. 그를 이길 수는 있지만 그는 강했다. 랄프는 이기기 거의 불가능했지만 어떤 날에는 그를 이길 수 있었다. 우리 모두 약점이 있다. 그게 무엇인지 알아내야 한다."


현역 드라이버 중에서는 세바스티안 베텔과 페르난도 알론조를 좋게 평가했습니다. "베텔은 아마도 가장 완성된 친구이고 페르난도도 그렇다. 나는 그와 함께 달렸었다. 둘이 가장 잘한다고 생각한다. 루이스는 훌륭한 일을 해냈지만 그는 최고의 차를 가졌다. 최고의 차를 가진 드라이버가 최고라고 생각하기 쉽니다. 하지만 문제는 그들이 최고의 차를 가지고 있지 않을때이다. 페르난도와 세바스티안은 그래왔고 내 생각에는 그들이 최고다."

11 Comments
  • 프로필사진 Leo 2017.02.08 20:56 -몬토야가 말하는 멘탈의 기준을 잘 모르겠지만 대체적으로 어떤 상황에서든 페이스가 안정적이고 우세하지 않은 차로도 성적을 끌어내는 드라이버를 선호하는 발언인듯... 하기야 경쟁자가 바위같은 수준으로 단단하면 그보다 답답한 상황이 없을듯 하니...
    개인적으론 F1의 경쟁력을 따질때 드라이버보다 차와 팀의 역량을 우선적으로 보는 편이라 잘 와닿진 않지만 루이스에게 멀 말하고 싶은지는 알겠네요. 머 루이스가 알아서 할 일이죠. 커리어 초기때 비하면 지금은 엄청 나아지긴 했으니.
  • 프로필사진 HANKOOK 2017.02.08 21:04 이디엇 난발 하던 싸움닭 오랫만이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인간오작품 2017.02.08 22:24 신고 형보다 동생이 더 이기기 힘들었다고 하는 게 흥미롭네요 팀메이트여서 그랬나~
  • 프로필사진 yanwhenlee 2017.02.09 01:03 미국쪽은 열정적이지만 다소 거친 면이 많은 편이고, 유럽쪽은 열정적이지만 이해득실관계를 많이 따지는 편인 것 같네요! 그래서 그런 기질에서 오는 차이가 레이스에서도 드러나는~
  • 프로필사진 KEYLOH 2017.02.09 02:13 라이코넨이나 알론소, 베텔과 같은 챔피언 출신들은 대부분 중하위권 팀에서도 경기해보고 실력으로는 확실히 검증된 사람들인데 가만히 따지고 보면 유독 느린차를 타보지 않은 드라이버가 바로 해밀턴이죠. 2017년 이후로도 메르세데스 상승세가 이어지고 해밀턴이 챔피언 하는 상황이 온다면 또다시 차빨논란은 피해갈 수 없을 듯 합니다.
  • 프로필사진 junkbuk 2017.02.09 13:25 풔킹 풔킹 이디엇!이 일상화였던 분이 멘탈에 관해 논하는걸 보니 흥미롭네요
  • 프로필사진 Stewnerds 2017.02.09 20:06 풕킹 이디엇! 풕킹 라이코넨! 와더 풕킹 이디엇!
  • 프로필사진 23바 2017.02.09 20:27 몬토야 저 양반. 말에 모순이 상당히 많은데. 번역이 잘못된건지 원래 저런말을 했는지 모르겠네요.
    유럽드라이버들이 멘탈이 약하다면서. 베텔 독일. 알론소 스페인. 해밀턴 영국. 모두 다 같은 유럽 드라이버 거든요?
    배텔은 모만하면 불평불만에 쪼잘쪼잘 대인배같지 않은 모습만 보이고 핑계쟁이로만 보이는데 무슨 최고의 드라이버라고 치켜세우는지. 참.. 이해안가는 양반이네요.

    알론소는 인정 합니다.
    최고의 차 탄다고 다 잘하는거 처럼 말하는데. 해밀턴이 무서운 집중력으로 실수가 없기에 가능한겁니다. 그게 대단한거죠.
  • 프로필사진 베텔4챔은 2017.02.09 21:25 해밀턴이 그러면 베텔도 마찬가지겠네요 베텔도 최고의 차를 타면서 무서운 집중력으로 실수가 없기에 4챔을 했겠죠 해밀턴 팬인건 좋은데 억지 논리를 펴지는 않으셨으면 좋겠네요
  • 프로필사진 Leo 2017.02.09 21:34 -하하하...
    베텔이 그렇다면 2012년에 불만있다고 무려 팀 텔레메트리 데이터를 무단으로 트위터에 올려버린 해밀턴은 또 머가 되나요오?(2016년 해밀턴 불만어록만 모아도 꽤 될텐데...) 내로남불 하지 말라니까... 이러다 또 해밀턴 욕하는 사람들 나오겠구만, 혹시 일부러 그러시는 건지?
    특정 드라이버 선호하는건 좋은데 꼭 다른 사람 까내려서 돋보이게 만들어야 직성이 풀리시는지? (아니 그전에 까도 좀 두말 안나오게 제대로 까든가 해밀턴도 다했던걸로 까면 좀 모양이 이상하지 않음...? 매번 패턴이 비슷한데 진짜 일부러 그러는거 아닌지?)
  • 프로필사진 KEYLOH 2017.02.10 03:03 빠가 까를 만든다의 아주 대표적인 사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