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슈마허, 베텔, 해밀턴, 알론조 같은 드라이버가 필요하다 - 르노 본문

F1/데일리

슈마허, 베텔, 해밀턴, 알론조 같은 드라이버가 필요하다 - 르노

harovan 2016. 8. 19. 22:19

지니 캐피탈에게 팀을 매각했다가 다시 매입해서 올시즌 워크스로 돌아온 르노는 워크스팀 중 가장 형편없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현재 위치는 자우버와 매너의 위.. 신생팀 하스보다도 못한 성적을 내고 있습니다. 르노의 프린서펄 프레데릭 바쇠르는 F1 팀의 성공은 스타 드라이버와 함께 찾아 오는 것이라면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과거의 성공 사례를 보면 성공은 언제나 드라이버와 함께 왔다. 슈마허와 페라리, 베텔과 레드불, 루이스와 메르세데스, 알론조와 르노가 그랬다. 드라이버는 중요하다. 드라이버는 퍼포먼스 뿐만이 아니라 팀을 이끌 능력이 있어야 한다. 비리(샤티옹)와 엔스톤을 합치면 지금은 팀에 천여명이 있다. 감성적인 리더쉽이 필요하다. 그게 드라이버의 일이다. 우리는 동기부여가 잘 되어 있는 드라이버가 필요하며 모든이들에게 동기부여를 시켜줄 사람이 필요하다"


틀린 말은 하나도 없지만.. 지금 르노에게 필요한것은 투자, 신뢰, 제임스 알리슨 뭐 이런게 아닌가 싶습니다. F1에서 드라이버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지만 현재의 르노로는 좋은 드라이버가 오기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오죽하면 르노에서 자란 로메인 그로쟝이 르노(당시 로터스)에 남지 못하고 하스로 떠나며 '르노를 믿기 힘들다'라고 했을까요?



현재 르노의 드라이버이 케빈 마그누센과 졸리언 팔머에 대해서는 '발전하고 있다. 9월에 드라이버 라인업을 결정하기로 했으니 지금은 뭔가를 말하기 힘들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렇지만 아무래도 르노는 마그누센과 팔머 모두 마음에 들지 않을것 같습니다. 르노의 차도 문제가 많지만 마그누센과 팔머 역시 그리 잘했다고 보기는 힘드니 말입니다.


제가 바쇠르라면 젠슨 버튼과 세르지오 페레즈 영입에 전력을 기울이겠습니다. 페르난도 알론조를 다시 데려올 수 있다면 더없이 좋겠지만 알론조가 르노로 돌아가고 싶어 하는 모습이 없으니 지금 시장에 나온 드라이버 중 가장 좋은 드라이버는 버튼과 페레즈 입니다. 영드라이버를 뽑겠다면 토토 볼프의 말처럼 에스테반 오콘도 나쁘지 않아 보이기는 합니다.

8 Comments
  • 프로필사진 Leo 2016.08.19 22:47 -지금 르노에게 진짜 필요한 것은 신용과 의지인데...
    엔진공급처로서의 처신이나 팀인수와 운영이나 그따위로 해놓고 탑 드라이버들에게 오란 말이 나올수가 있나... 로맹도 제대로 잡지 못했으면서 ㅉ... 딱깨고 말해서 지금 르노는 2000년대 중반의 르노와는 절대 겹쳐볼수가...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8.20 11:16 신고 지금의 르노는 마치 2005/2006 시즌의 영광에만 취해있는 의지박약아 같은 느낌입니다. 투자를 한다고는 하는데 도대체 얼마나 어떻게 하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내년 엔진 잘 뽑고 워크스팀을 잘 굴린다면 의구심이 사라지겠지만 지금 봐서는 큰 기대 안하게 되네요.
  • 프로필사진 Stewnerds 2016.08.19 23:22 르노는 느려서 그렇게 보이는건지 아니면 그렇게 보여서 느린건지 모르겠는데 왠지 차가 생긴것부터 묵직하니 둔하게 생겼어요. 제 눈에만 그렇게 보이나....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8.20 11:17 신고 원래 느리면 못생겨 보이는게 이바닥 생리인것 같기는 합니다~
  • 프로필사진 yanwhenlee 2016.08.20 00:53 자금력과 인력은 있는데 그걸 리드하고 이끌 감독이나 기술감독의 역량 부족, 그리고 드라이버의 역량도 솔직히 기대에 못 미치는 점도 있고~ 르노가 정말 마음먹고 한다면 최고는 아니더라도 이렇게 바닥 수준은 아닐 건데, 정말 답이 없는 건지, 아니면 너무 소극적인 건지 모르겠다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8.20 11:18 신고 르노가 로터스 인수하고 잘한것은 딱 2가지 같습니다. 일단은 레드불이 밀어넣은 마리오 일리엔의 충고를 받아들인 것.. 두번째는 인력을 확충한 것.. 그런데 인력확충 중에는 빅네임이 안보여서 제대로 했는지는 모르겠네요.
  • 프로필사진 qwerty 2016.08.20 01:00 본문하고 상관없지만 하나 건의 드릴게있네요.
    괄호안의 기준으로 문맥을 이어가는 단어를 쓰시는데 제가 알기론 괄호전에 단어가 기준인걸로 압니다.
    예를들어 '비리(샤티옹)과'에서 '과'를 '샤티옹' 기준에 맟추는게 아니라 '비리'라는 단어에 맞춰 '와'를 써야하는걸로 압니다.
    그냥 여태껏 괄호안의 단어를 기준으로 문맥을 이어 가시길래 그냥 써봤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8.20 11:19 신고 수정했습니다. 앞으로 더욱 주의하겠습니다. 신경 쓴다고 쓰는데 이렇게 틀리고 그러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