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해밀턴 우승, 챔피언쉽 리드 - 2016 F1 헝가리 그랑프리 본문

F1/그랑프리

해밀턴 우승, 챔피언쉽 리드 - 2016 F1 헝가리 그랑프리

harovan 2016. 7. 24. 22:52


지난 2년간 그야말로 우리에게 드라마 같은 레이스를 보여주었던 헝가리 그랑프리가 올해에는 다시 밋밋해 졌습니다. 루이스 해밀턴의 우승으로 챔피언쉽 리더가 바뀌는 터닝 포인트 같은 그랑프리 였지만 기억에 남는 장면은 많이 않은 '일반적인' 헝가리 그랑프리가 아니었나 싶네요.



우승은 이미 언급 했듯이 메르세데스의 해밀턴이었습니다. 퀄리파잉에서 페르난도 알론조의 스핀으로 폴포지션 기회를 날린 해밀턴은 스타트에서 로즈버그보다 빨라서 첫 코너에서 로즈버그에 앞서며 그대로 우승까지 갔습니다. 소프트 스틴트에서 니코 로즈버그와 다니엘 리카도의 페이스를 올리며 추격에 나서며 잠시 위협이 되었지만 포지션을 뺏기거나 하는 일 없이 우승에 올랐습니다.



로즈버그는 2016 시즌의 절반을 도는 반환점에서 챔피언쉽 리드를 해밀턴에게 빼앗기고 말았습니다. 스타트에서 해밀턴을 신경쓰는 대신 레이스 라인에 있었다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을 해보지만 결과는 이미 나왔습니다. 그나마 다행인것은 오프닝 랩에서 레드불에도 뒤지는 상황이었지만 금새 리커버 했고 2위는 지켰습니다. 2번째 스틴트에서는 페이스가 괜찮았는데 그게 마지막 기회가 아니었나 싶네요.



레드불은 다니엘 리카도에 승부를 걸어 보았지만 메르세데스를 넘지 못했습니다. 소프트 컴파운드 퍼포먼스가 메르세데스 보다 뛰어났던 레드불은 3위였던 리카도에게 언더컷을 감행하며 2번째 소프트를 빨리 신고 나중을 도모했지만 소프트 타이어의 수명은 생각보다 괜찮았습니다. 제대로 먹혔다면 레드불이 우승까지 했을지 모르겠지만 레드불의 작전은 실패 했습니다. 맥스 베르스타펜은 첫 피트스탑에서 딜레이가 있었던게 치명적이었습니다. 4위를 지키고 있었지만 피트 딜레이 이후 키미 라이코넨 뒤로 들어갔고 레이스 중반에 라이코넨에 막혔고 결국 5위로 마무리 해야 했습니다.



세바스티안 베텔이 4위, 키미 라이코넨이 6위에 오르며 페라리는 최악의 결과는 면했습니다. (아.. 그리고 제가 베텔이 5 그리드 페널티가 있다고 했었는데 제 실수였습니다) 베텔은 베르스타펜의 피트 딜레이를 놓치지 않았고 라이코넨이 잘 막아주어 4위에 올랐고 레이스 후반에는 타이어 수명이 다한 리카도의 꼬리를 잡고 흔들었지만 포디움에 오르지는 못했습니다. 라이코넨은 14번 그리드에서 소프트 출발해 6위까지 올랐습니다. 5위도 가능했지만 베르스타펜에게 프런트윙이 파손되며 6위에 머물러야 했습니다. 라이코넨은 베르스타펜의 디펜스 무브에 불만을 보였습니다. 애매한 장면이기는 하지만 제가 보기에 페널티는 아닐것 같네요.



맥라렌은 젠슨 버튼이 센서 문제로 고생을 하다가 리타이어 했지만 페르난도 알론조가 7위에 오르는 좋은 성적을 냈습니다. 알론조가 트랙리미트 페널티를 받는게 아닌가 싶었는데 페널티는 없나 보네요. 버튼의 브레이크 패들이 저절로 내려가 버리는 어이없는 상황으로 레이스 엔지니어가 디렉션을 주었는데 그로인해 버튼은 드라이브 스루 페널티.. 로즈버그의 상황과는 다르다고 생각했는데 버튼의 페널티는 의외였네요. 저는 안전에 관련된 문제라고 생각했는데 말입니다.



중계화면에 거의 비춰지지 않아 신경을 안쓰고 있었는데 토로 로소의 카를로스 사인즈가 8위로 피니쉬 했습니다. 작년 베르스타펜의 4위 만큼은 아니었지만 이정도면 훌륭한 성적이 아닌가 싶습니다. 토로 로소 레이싱카로 메르세데스-레드불-페라리 같은 팀을 상대하기는 힘드니 말입니다. 리타이어가 1대 밖에 없는 레이스에서 빅3를 제외하면 알론조 뒤에 피니쉬 한것은 훌륭한 일을 해낸 것이라 봅니다.



윌리암스는 발테리 보타스가 9위에 올랐고 퀄리파잉이 좋지 못했던 펠리페 마사는 1스탑 전략을 구사했지만 결과는 신통치 못했습니다. 윌리암스를 따라잡겠다는 포스 인디아는 니코 휠켄버그가 10위로 포인트에 턱걸이.. 윌리암스와 포스 인디아 사이에 이렇다할 배틀도 없었습니다. 포스 인디아의 세르지오 페레즈의 경우 커뮤니케이션 문제로 페레즈로 피트하기 위해 들어왔을때 피트 크루들이 준비되지 않은 어이 없는 상황도 있었습니다.



졸리언 팔머는 레이스 후반 스핀하며 어쩌면 가능했을지도 모르는 포인트가 날아갔습니다. 물론 실수가 없었다고 하더라도 포인트가 가능했을지는 의문이지만 팔머는 데뷔 이후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었고 스핀 전에는 충분히 포인트를 기대할만 했습니다. 이쯤되면 르노는 섀시 뿐만이 아니라 드라이버 라인업도 다시 생각하지 않을가 싶습니다. 매너가 르노를 추월하는 일은 없겠지만 자우버가 업데이트를 한다면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스는 영국에 이어 헝가리에서도 노포인트 입니다. 레이스 초반만 하더라도 로메인 그로쟝은 포인트 가능성이 있어 보였지만 어느 틈엔가 에스테반 구티에레즈의 뒤로 들어 갔네요. TV 중계화면의 한계가 분명이 있기는 하지만 무슨 일이 일어난지도 모르는 상황이 아쉽네요.


자우버와 매너는.. 백마커로 모습을 보일때를 제외하고는 본 기억이 없네요. 웻 컨디션에서 진행된 퀄리파잉에서는 자우버의 펠리페 나스르가 한때 타임시트의 최상단에 서기도 했었는데.. 아무래도 헝가리는 비가 조금 내려야 하나요? 2014년 비가 내렸을때가 제가 본 최고의 헝가리 그랑프리가 아닌가 싶습니다.



다음 그랑프리는 독일.. 호켄하임링 입니다. 메르세데스, 니코 로즈버그, 세바스티안 베텔, 니코 휠켄버그, 파스칼 벨라인의 홈 그랑프리 입니다. 헝가리 그랑프리와 백투백으로 F1은 독일 그랑프리를 끝으로 1달간의 브레이크에 들어갑니다. 챔피언쉽 포인트는 별도의 포스팅에서 다루도록 하겠습니다.

28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ashitaka007 2016.07.24 22:57 라이코넨이 조금만 침착했다면 어땠을까 싶은 레이스 막판이었습니다. 그 순간 조금만 참았더라면 결국 베르스타펜을 추월하지 않았을까요?
    니코는 확실히 페이스가 떨어져 보입니다. 시즌 초반과는 확연히 다르네요. 하지만 해밀턴은 파워유닛 페널티가 예상되니, 아직 포기하기는 이르죠?!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4 23:49 신고 라이코넨 입장에서는 좋은 기회였고 저라도 파고 들었을것 같기는 합니다. 결과를 보자면 참는게 맞았지만 당시 상황이라면 다른 드라이버들도 추월시도를 했으리라 봅니다.
    로즈버그의 페이스는 말씀처럼 시즌 초반과는 다르네요. 시즌 초반 페이스였다면 헝가리에서 해밀턴을 추월했을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tsj914851 2016.07.24 23:03 제가 보기엔 베스타스펜의 투 무브로 보였습니다. 캠에는 키미가 오른쪽으로 움직이며 찍혀서 명확하지 않지만 적어도 제눈엔 명백한 투 무브로 보였습니다. 페라리에선 아마 항의 할거 같구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4 23:50 신고 저도 베르스타펜의 무브가 마음에 들지는 않지만 페널티를 받느냐는 다른 문제가 아닌가 싶습니다. 영국에서도 비슷한 움직임이 있었지요 아마도..
  • 프로필사진 BlogIcon 으따따 2016.07.24 23:05 막스라는놈 운전 지랄같이허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4 23:50 신고 디펜스 할때 깔끔한 타입은 아니지요.
  • 프로필사진 ㅁㅁ 2016.07.24 23:07 저도 라이코넨이 마지막 추월 시도 후 불평한 걸 똑같이 느꼈는데 베스타펜의 저 스타일은 문제 없는건가요? 컨택도 그래서 일어난 것 같은데. 키미는 항상 추월을 무지하게 신중하게 하는데 베스타펜 뒤에 있을때는 쥐약이네요 전에도 그랬던 것 같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4 23:51 신고 드라이빙 스타일 자체는 문제 없습니다. 베르스타펜은 해밀턴과 비슷한 타입이라고 생각합니다. 당하는 입장에서는 욕이 나오지만 스튜어드들이 페널티를 주지 않으면 딱히 할말은 없는..
  • 프로필사진 BlogIcon *SALT 2016.07.24 23:13 신고 저도 막스가 투무브 한거로 보였어요.. 키미답지 않게 승질내다 프론트윙 부셔 먹은듯 하네요.. 어째든 1~6위 다 맞췄네요 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4 23:52 신고 저는 투무브까지는 아닌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1-6위를 모두 적중하셨다면 보너스 포인트 엄청나시겠습니다. 축하드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junkbuk 2016.07.24 23:17 GP 프레딕터를 사정상 수정을 못했는데 오히려 좋은 결과가 나왔네요... 이래서 인생은 새옹지마라 하는가 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4 23:54 신고 이유야 어쨌건 프리딕터에서 좋은 성적을 받으면 월요일에 괜히 기분이 좋은데.. 저도 한 번 내버려 둘까 봅니다~ 침팬치가 펀드매니저 보다 주식투자 성적이 더 좋게 나왔다는 실험도 있다니 그냥 내버려 두는 것도 나쁘지 않을것 같기는 하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junkbuk 2016.07.25 00:19 침팬지가 투자의 귀재던지... 펀드매니저가 자격 미달이겠군요 ㅋ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5 01:18 신고 펀드매니저들의 자격미달에 한표!! 그 사람들 하는것을 보면 생각을 하고 돈을 굴리는건지 의심스러울때가 한두번이 아니네요. 어떤 사람은 무능하고 어떤 사람은 투자와 도박을 혼동하기도 하는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Shamilton 2016.07.24 23:28 막스 디펜딩 규정 위반이에요. 저거 패널티 안주면 진짜 말도 안되는건데....
    5초 패널티 아니면 견책1회 정도는 줘야 되는데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4 23:56 신고 레이스 라인으로 움직이고 있었다고 우기지 싶습니다. 오른쪽으로 갔다가 왼쪽.. 인으로 복귀하려는 무브였다..라고 하면 페널티는 피할거라 생각합니다. 저도 마음에 들지는 않지만 페널티는 아닐것 같고 견책은 가능할것 같기도 하고 그러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키미팬 2016.07.25 00:11 ㅋㅋㅋ옛날부터 항상느꼈지만 하로님은 참 키미 안좋아하시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5 01:15 신고 그럼 제가 베르스타펜을 좋아하나 봅니다. 라이코넨을 좋아하고 말고가 뭔 상관이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bluelake234 2016.07.25 00:22 막스의 그 움직임은 투무브라고 생각합니다. 사실 그것 외에도 애매한 움직임이 많았고요. 패널티 받지 않으면서 디펜스하는 것도 실력이라면 실력이지만 뒤따라오는 드라이버와 사고로 이어질 수도 있는 위험한 움직임이라고 생각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5 01:15 신고 저도 베르스타펜의 움직임 마음에 들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페널티가 내려질까는 별개의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 프로필사진 투무브 2016.07.25 00:26 레이스라인과 전혀 무관한 투무브였다고 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5 01:16 신고 위험하기는 했지만 투무브는 아니었던것 같습니다. 물론 스튜어드들이 판단하겠지요.
  • 프로필사진 Leo 2016.07.25 00:56 -오늘 보면서 막스와 헤밀턴이 휠투휠하면 어떤 사단이 날지가 궁금하더라능....;;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5 01:17 신고 더블 리타이어 예상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jayspeed 2016.07.25 08:55 신고 이게 좀 애매하거든요.....
    레이싱라인에서 벗어나 일단 원무브를 가져간후 다시 레이싱라인으로 복귀하는 무브를 허용하기 때문에
    규정으로 따지면 투무브가 아니게 되거든요......키미와의 접촉이 있었던 부분에서도 일단 바깥쪽으로 디펜스 원무브가 있었고
    다시 레이싱라인은 아니지만 어쨋든 인으로 들어가 일정한 라인으로 클리핑포인트를 공략했기 때문에 저는 원무브로 봅니다만
    이게 엄밀히 따지면 레이싱라인에서 벗어난 과도한 인공략이기 때문에 투무브를 줘도 무방하다 보여집니다.....
    근데 스튜어드들은 탑팀들의 이런 케이스 조사에 들어가면 왠지 패널티를 잘 안내리는 경향이 있던군요
    그러니까 아웃을 틀어막은 뒤 다시 인으로 들어간 다음 또다시 정상적인 레이싱라인으로의 움직임이 있었다면
    완벽한 투무브지만 인으로 들어간 다음 그대로 코너를 빠져 나오면 원무브가 되겠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5 10:58 신고 확실히 탑팀 드라이버들의 페널티는 스몰팀에 비해 관대해 보입니다. 레이싱카 딸리는 것도 서러운데 정치적인 역량까지 개입되는게 좋게 보이지만은 않지만 어떤 스포츠건 이런 일이 있긴 하지요. 전성기 마이클 조단을 건드리기만 해도 파울을 부는 심판도 없었다고 말 못하는 것과 같은 이치 같네요.
  • 프로필사진 하로님 2016.07.25 10:34 외신들을 보니 Q1에서 107% 룰에 관해서도 말이 많더군요.
    이에관해 정보와 의견을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6.07.25 11:05 신고 ㅎㅎ 별로 중요하다고 생각 안해서 그냥 넘어갔는데 말입니다. 일단 107% 룰은 알고 계시지요? 퀄리파잉 Q1 최고기록의 107%를 초과하는 랩타임을 기록한 차는 레이스에 출전하지 못하게 하는 규정입니다. 헝가리에서 문제가 되었던건 Q1에서 레드불 포스인디아 보타스 같은 중상위 이상의 드라이버들이 대거 107%에 미치지 못했습니다. 원래 107% 순위에 상관없이 절대적으로 적용되는 것이기 때문에 규정대로라면 절반 이상의 드라이버가 107% 걸리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퀄리파잉은 그대로 진행되었고 이후 이들에게 그리드 페널티라도 나가는게 아니냐는 여론이 있었지만 FIA는 웻 컨디션이라는 특수한 상황을 고려해 어떤 처분도 내리지 않았습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