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2015 WRC 프랑스 랠리 프리뷰 본문

WRC

2015 WRC 프랑스 랠리 프리뷰

harovan 2015. 10. 1. 17:03


2008년을 마지막으로 WRC 이벤트에서 빠져있던 코르시카 랠리(Tour de Corse)가 2015년 프랑스 랠리로 돌아오게 되었습니다. 2010년부터 2014년까지는 알자스에서 프랑스 랠리가 열렸고 2015년도 원래는 알자스였지만 알자스 지방정부가 WRC 지원에 난색을 표하자 FFSA(프랑스 모터스포츠 협회)가 프랑스 랠리를 알사스에서 코르시카로 방향을 틀어 클래식 랠리가 복귀하게 되었습니다.



호주 랠리에서 폭스바겐의 세바스티앙 오지에가 챔피언을 확정지었기 때문에 랠리 자체의 텐션은 떨어집니다만 코르시카 랠리는 다른 랠리에 비해 난이도가 높은 편입니다. 타막 랠리이기 때문에 드라이버들이 그리 선호하는 노면도 아닌데다 노폭이 좁아 작은 실수도 큰 타격이 되니 빨리 달리는것도 중요하지만 실수하지 않는건 더 중요합니다.



오랫만에 돌아오는 랠리이기 때문에 많은 드라이버들에게는 낯선 환경일수도 있겠지만 찬찬히 뜯어보면 꼭 끄렇지만도 않습니다. 긴 커리어를 가진 현대의 다니 소르도는 코르시카 랠리에 6번이나 출전했고 다른 드라이버들도 IRC를 포함한 WRC 하위 클래스를 통해 이미 코르시카 랠리를 경험했습니다. M-Sport의 엘핀 에반스와 오트 타낙 그리고 현대의 헤이든 패든 정도가 첫 출전입니다.



코르시카 랠리의 별명은 '1만 코너의 랠리'라 불릴만큼 코너가 굽이치는 테크니컬한 곳입니다. 코르시카는 프랑스 본토와는 떨어진 섬(나폴레옹의 고향입니다)으로 기후변화가 매우 심한 편입니다. 때문에 한 스테이지에서 젖은 노면과 마른 노면을 모두 경험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날씨에 따른 타이어 전략의 중요성도 상당히 큽니다.



- 2015 프랑스 랠리 정보 -

스테이지 : 9

라이브 스테이지 : 1 (SS9)

스페셜 스테이지(SS) 거리 : 332.73 km

총 거리(SS + 로드섹션) : 983.80 km



- 매뉴팩쳐러 엔트리 - 

VOLKSWAGEN MOTORSPORT (폴로 R WRC)

OGIER Sébastien / INGRASSIA Julien

LATVALA Jari-Matti / ANTTILA Miikka

MIKKELSEN Andreas / FLOENE Ola (B팀)


CITROEN TOTAL ABU DHABI WRT (DS3 WRC)

MEEKE Kris / NAGLE Paul

4  OSTBERG Mads / ANDERSSON Jonas

12 LEFEBVRE Stéphane / PREVOT Stéphane (파트타임)


M-SPORT WORLD RALLY TEAM (피에스타RS WRC)

EVANS Elfyn / BARRITT Daniel

TANAK Ott / MOLDER Raigo

15 BOUFFIER Bryan / DE LA HAYE Thibault (파트타임)


HYUNDAI MOTORSPORT (i20 WRC)

NEUVILLE Thierry / GILSOUL Nicolas 

SORDO Dani / MARTI Marc

10 ABBRING Kevin / MARSHALL Sebastian (파트타임)

20 PADDON Hayden / KENNARD John (B팀)



챔피언은 이제 결정이 났고.. 이제 한국의 WRC 팬들의 관심은 현대와 시트로엥의 2위 배틀과 현대가 남은 랠리에서 우승을 비롯한 포디움에 오를수 있겠느냐 정도가 아닌가 싶습니다. 현대는 호주에서 자리를 바꾸었던 소르도와 패든을 원상복귀해 아스팔트에 강한 소르도를 다시 매뉴팩쳐러로 올렸고 시트로엥은 호주 탐색주행 사고로 갈비뼈 부상을 입었던 매즈 오츠버그를 복귀시켰습니다.



마지막으로 현대자동차의 WRC를 이용한 기업 이미지 광고입니다. 작년 독일 포도밭과 올해 아르헨티나에서 누빌의 차가 구르는 장면을 여과없이 보여주는데 현대도 많이 변했구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과거에는 현대차가 부서지거나 더러워지는 장면은 상상도 못했는데 이젠 자신감 같은게 느껴지는것 같습니다.. 현대가 판단하길 이제는 우리나라도 그런것을 받아 들일만한 수준이 되었다고 판단하는 것이겠지요? 연휴동안 TV에서 한차례 봤었는데 생각나서 오늘 포스팅의 마루리로 썼습니다. 


- 한국시간 기준 -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