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코닉세그, 파트너 통한 '보통차' 생산 고려 본문

자동차

코닉세그, 파트너 통한 '보통차' 생산 고려

harovan 2015. 7. 17. 10:57


저는 별로 좋아하는 단어는 아니지만 슈퍼카의 성능을 넘어서는 하드코어 스포츠카를 '하이퍼카'라고 하는데 이 하이퍼카의 대표주자인 스웨덴의 코닉세그가 파트너쉽을 통해 보다 노멀한 자동차를 생산할지도 모르겠습니다.



코닉세그의 오너인 크리스티안 폰 코닉세그는 한 인터뷰에서 하이퍼카 기술이 더 대중적인 차로 옮겨 갈수 있다며 "우리 회사는 개발한 기술들을 활용할 준비가 되어 있고 이는 더 노멀한 차로 흐를 것이다"라며 '머신'이 아닌 '자동차'를 개발할 뜻을 내비추었습니다.



코닉세그가 구름 위에서 지상으로 내려오려는 시도는 처음이 아니기는 합니다. 2009년 코닉세그는 GM으로부터 사브를 사들이려는 시도를 했습니다. 당시 사브는 직원이 9,000명이 넘었던데 반해 코닉세그는 45명에 불과해 일각에서는 고래와 새우로 비교되기도 했습니다. 결과는 인수 불발.. 인수 이후 사브에 투자해야 하는 돈에 부담을 느낀 코닉세그는 협상을 포기했습니다.



워낙에 하드코어한 차를 만들던 코닉세그이기 때문에 그들이 생각하는 'Normal'의 기준이 뭔지는 모르겠네요. 설마 페라리 458을 노멀로 보지는 않겠죠? 포르쉐 911도 그렇고 말입니다. 아무래도 대중 브랜드의 스포츠카를 베이스로 코닉세그의 기술을 집어 넣으려고 할것 같은데 딱히 생각나는 차는 토요타 GT86(스바루 BRZ)나 닛산 370Z 정도? 아니면 미국시장을 노려 포드 머스탱이나 쉐보레 카마로 정도가 떠오르네요.



어떤 차가 베이스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이 차는 생산이 된다고 하더라도 코닉세그의 엠블렘을 얻지는 못할 것 같습니다. 코닉세그는 파트너쉽을 통해 생산되는 자동차에 코닉세그 브랜드를 사용하는것 보다는 서브 브랜드를 만들어 적용하려 합니다. 코닉세그는 하이퍼카의 대명사처럼 되어 있으니 그것을 건드리지는 않겠다 뭐 이런것 같네요.



하이브리드 또한 적극 적용한다고 합니다. 코닉세그는 규모가 크지 않은 워크샵 수준의 회사임에도 불구하고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적극적으로 적용했고 2015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슈퍼카인 레게라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코닉세그가 말한 '보통차'에도 하이브리드를 적용할 것이라고 합니다.



코닉세그의 보통 자동차 생산은 아직 구체화 되어있지 않기 때문에 생산시기나 가격 같은것은 알 수 없습니다. 하지만 기존 스포츠카 브랜드들이 SUV를 생산하는것 만큼이나 파격적인 행보 같네요. 혹시 코닉세그가 SUV를 만들려고 하나요? 

8 Comments
  • 프로필사진 버니 개 새 ㄲ1 2015.07.17 11:12 코닉세그가Wec에 참가할일을 없겠죠?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7.17 21:43 신고 아무래도 회사 규모가 작다보니~~
  • 프로필사진 BlogIcon sephia 2015.07.17 17:57 신고 코닉세그... 뭘 하려는 거냐....;;;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7.17 21:44 신고 체급을 늘리려고 하는거겠죠. 스웨덴에서 중원으로 나오겠다는 의지 같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o동그리o 2015.07.17 19:12 신고 같은 스웨덴 기업인 사브를 인수했음 좋았겠지만,워낙 덩치차이가 큰데다 인수후 대규모 재정을 투입해야 했을겁니다.
    코닉세그 브랜드마저 위협될 수 있었을것.인수포기는 잘한거죠..
    서브 브랜드로 슈퍼카정도 만들려는거 같은데,자체생산은 아닐테고...
    정말 정말 보통 차량을 만들려 한다면 엄청난 파격입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7.17 21:45 신고 제 생각에는 AMG나 M 정도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자존심이 쎈 브랜드이니 베이스 차량의 모든것을 건드릴것 같은데 나온다고 하더라도 5년 정도는 있어야 하지 않나 싶네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빠키 2015.07.18 20:12 신고 개인적으로 부가티를 라이벌로 둘 수 있는 회사는 코닉세그 정도라고 생각합니다. 무식하리마냥 아우디 v8기통 두개 꼴아박았다는(??) 이야기가 들리는 부가티보다 더 애착이 가는 회사인데 글쎄요.... 방향을 틀어서 페라리나 람보르기니같은 회사가 될려는 건지 아니면 그보다 더 양산에 초점이 더가는 포르쉐 같은 정도의 회사가 되려는지 의문이네요...
    확실히 하이퍼카(슈퍼카라는 단어도 그 모호함에 마음이 들지 않는데 하이퍼카라니요...)를 만드는 무지막지한 성능을 가진 회사가 과연 일반적인 차량에 성공을 할 수 있을까 모르겠습니다. BMW라는 회사를 볼때마다 드는 생각이 효율적인 다이나익을 추구하는 회사를 볼때 그효율적으로 달리면서 스포츠성을 가미했다라고 생각합니다. 그들이 말하는 노멀한 차가 포르쉐와 같은 슈퍼카와 스포츠카 사이의 경계의 그러한 차들을 말하는 것을 의미하는지 나아가 일반 차량을 만든다는 의미를 내포하는지는 모르겠지만 과연 미칠듯한 폭발력을 앞장세워 무지막지한 속도를 내는 녀석들을 만드는 회사가 과연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무엇인가를 만들 수 있을까하는 생각이듭니다. 우리가 아는 슈퍼카나 머슬카의 차는 분명히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효과적으로 쓰고있지만 연료는 효율적 효과적으로 쓰고 있지않으니깐요..
  • 프로필사진 bsr2 2015.07.29 18:03 사브를 인수 하지..그때~그때 아쉽당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