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Route49

F1 from haro 2015.6.22 본문

F1/데일리

F1 from haro 2015.6.22

harovan 2015. 6. 22. 19:15


토로 로소는 레드불링 테스트에 2014 DTM 챔피언인 마르코 비트만을 태운다는 소식입니다. 레드불은 2014년  펠릭스 다 코스타를 BMW DTM으로 보내며 협력관계를 구축했고 비트만의 토로 로소 테스트는 일종의 부상입니다. 원래 작년 이몰라에서 하려던 것을 악천후로 인해 취소하고 이번에 하는 것이라 하는데 괜시리 레드불-BMW의 관계 발전 가능성은 없나 생각해 보게 되네요.



위기는 끝났다 - 페르난도 알론조


일단 알론조의 인터뷰 내용을 들어 볼까요? "우리 같은 팀과 맥라렌-혼다에 거는 기대는 크다. 하지만 모든 것은 팀워크로 해결할 수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오프닝랩 크래쉬로 부숴진 차에 대해서는 "스패어가 있다. 우리가 걸어온 길은 좋았다. 무엇이 생길지 알고 있고 빠르게 변할 것이다. 2, 6 또는 8 그랑프리가 될지는 모르겠다. 하지만 그 이상은 아닐 것이다. 위기는 끝났다. 우리는 바른 방향으로 가고 있다. 외부에서 보면 부정적일지도 모르겠지만 재미를 보려면 그리 오래 걸리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이게 도대체 뭔가 싶습니다. 반어법인가요? 아니면 팀플레이어로서 단순한 립서비스인가요? 시즌의 절반이 지났는데 8 그랑프리 이후 나아진다면 내년을 대비하고 있다 뭐 이런건가요? 누가봐도 맥라렌은 올시즌 망한게 분명하고 라운드를 거듭할수록 혼다는 나아지기는 커녕 점점 악화되는 기분인데 위기는 끝났다라니요. 위기는 끝나고 그냥 망했다는 건가요?


팀을 위해서 분위기를 망치지 않는 발언은 중요하지만 이건 너무 갔다 싶기도 하고 어떻게 보면 비꼬고 있다는 생각도 드네요. 알론조의 오프닝랩 크래쉬로 레드불링 테스트에도 영향이 상당하다고 합니다. 알론조의 차에는 테스트에서 사용될 파츠가 많이 들어가 있었고 파츠 재고는 넉넉하지 않으며 24시간 이내로 배송될지도 의문이라고 하네요. 모든게 쉽지 않습니다. 맥라렌..



혼다, B팀 여력 없다


혼다의 신임 회장까지 오스트리아 그랑프리에 모습을 보였지만 혼다 엔진은 그야말로 폭망이었습니다. 맥라렌은 파워유닛 페널티로 둘이 합쳐 모두 50 그리드 받았고 알론조는 사고로 버튼은 신뢰도 문제로 리타이어 했습니다.


상황이 이러니 혼다는 B팀은 아예 생각도 못하고 있는 분위기인듯 합니다. 혼다의 아라이 야스히사는 "우리는 여전히 더 많은 팀에 엔진을 공급하고 싶다. 하지만 지금은 그런 계획이 없다. 맥라렌에 집중하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맥라렌의 에릭 불리에는 '세컨팀에 파츠를 공급할 준비도 안되어 있고 되려 방해가 될수도 있다'라며 부정적인 입장.. 얼마전 나왔던 맥라렌이 마루시아를 B팀으로 삼으려고 한다는 루머에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습니다. 캐나다-오스트리아의 결과를 보면 맥라렌-혼다가 지금 B팀을 가질 상황이 아니기는 합니다. 



메르세데스 독주는 F1에 좋지 않다 - 토토 볼프


F1 패독에 르노와 혼다에는 엔진 토큰을 풀어줘야 하는게 아니냐는 소리가 돌고 있는 현재 메르세데스의 보스 토토 볼프가 눈에 띄는 발언을 했습니다.


볼프는 크리스티안 실트와의 인터뷰에서 "관중의 입장에서 보면 한 팀이 오랫동안 이기는건 해롭다"라고 말했고 City A.M.과의 인터뷰에서는 "우리는 2000년대 초반 페라리의 6년을 봤다. 레드불의 연속 4년도 봤다. 우리는 2년이다. 쇼(F1)를 위해서 좋지 않다. 분명히 그렇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F1의 큰 그림을 봐야 한다. 우리는 '우리가 이기고 있으니 다른건 문제가 안된다'라고 말하지 않는다. 한팀만 이기고 예상가능하면 좋을까? 그렇지는 않을 것이다. 우리는 이런 상황을 개선시킬 방법을 찾아야 한다"라고 말했습니다.


과연 이게 메르세데스 보스에게서 나온 발언이 맞나 싶습니다. 메르세데스는 그간 엔진 규정 변경에 강경한 반대의사를 밝혔고 이기고 있는 팀의 입장에서는 당연한 모습이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본인들도 너무 심했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일까요? 아니면 그냥 하는 소리일까요?


의도를 의심하고 싶지도 않고 그저 엔진 규정이 완화되거나 메르세데스 이외의 엔진들이 개선될 여지가 있는 변화라면 저는 무조건 환영합니다. 메르세데스가 엄청난 엔진을 만들어 내느라 고생했고 돈도 많이 썼을테니 그 결과를 누리는것은 당연하지만 시즌의 절반 이상을 메르세데스의 원투로 끝낸다면 팬들이 흥미를 잃는게 당연합니다.


메르세데스가 1-2년 하고 F1 하지 않을 것이라면 모르겠지만 F1을 지속할 생각이라면 팬들과 동업자(라이벌)들을 위해 약간의 양보와 희생을 하는것도 좋을것 같습니다. 메르세데스의 평판에도 분명 도움이 될테구요. 메르세데스가 양보해 2017년 엔진 규정을 풀어주면 아마 역사는 이렇게 기억하게 될겁니다. '2014-2016 메르세데스 엔진은 너무 강했기 때문에 스스로 포기했다'


메르세데스가 양보한 이후에도 또다시 메르세데스가 독주하는 모습이 나오면?? 메르세데스는 강력한 엔진을 만드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아량도 넓은 대인배가 될것 같네요.

'F1 > 데일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F1 오스트리아 테스트 Day 1  (5) 2015.06.24
F1 from haro 2015.6.23  (11) 2015.06.23
F1 from haro 2015.6.22  (7) 2015.06.22
F1 from haro 2015.6.18  (10) 2015.06.18
레드불 2017년부터 페라리 엔진?  (10) 2015.06.18
F1 from haro 2015.6.17  (5) 2015.06.17
7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o동그리o 2015.06.22 20:23 신고 ---이래나 저래나 올해는 끝난거 같으니,내년을 기대해 달라는것인가....레드불-르노처럼 서로 물어 뜯는거도 그렇지만,
    상황인식을 너무 긍정적으로 보는거도 문젭니다.올시즌을 이렇게 마친다면 내년도 기대하긴 힘들거 같습니다.
    ---내코가 석잔데 다른데 눈돌릴 여력이 있을까 싶습니다.혼다엔진을 그냥 준다면 몰라도....아니,그럴 팀도 없을지도....
    ---호~~~볼프가 이런 발언을 하다니....페라리와 레드불의 독주기간에 비하면 겨우 2년에 불과하고
    페라리가 머니를 쏟아 부으며 따라오고 있는데...팀 수뇌부들과 어떤 교감없이 나온 발언이겠지만,앞으로 엔진규정이
    바뀔 가능성이 높아 보이네요.바뀌어도 얼마든지 강력한 엔진을 만들 수 있다는 자신감일지도...
    기술감독인 패디 로우는 어떤 생각일지....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6.22 21:49 신고 - 론 데니스의 드라이버 통제는 페라리 이상이니 알론조가 반발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이게 뭔소린가 하고 3번 정도 읽었네요~

    - 마루시아 입장에서도 지금의 혼다 엔진이라면 돈받고 쓰라고 해도 쓸까말까가 아닌가 싶네요.

    - 저는 다임러 제체회장의 의중이 아닌가 싶습니다. 제가 다임러 수뇌부라면 메르세데스가 F1을 망쳤다는 소리를 듣느니 차라리 통큰 양보를 하고 다시 막강한 엔진을 만드는데 베팅을 해보겠네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6.22 21:34 메르세데스 이후 새로운 규정이 도입 된다면 FIA는 피똥 싸게 노력해서 반드시 어느 정도 평준화를 이뤄야 할 것입니다.
    팬들의 인내심이 한계니까요~ ㅋㅋㅋ
  • 프로필사진 BlogIcon harovan 2015.06.22 21:49 신고 시즌 중 개발을 제한하는 규정을 풀기만 하면 당장 어느 정도 개선은 될텐데.. 이게 또 어마어마한 돈이 들어가는 일이기도 하지요.
  • 프로필사진 f348 2015.06.22 23:16 축구나 야구처럼 예산캡을 도입하는 건 어떨까요?
    풍동시험장 몇시간! 테스트 며칠! 이게 아니라 아예 예산캡을 도입하여 풍동에 올인하던 말던 말이죠

    엔진소요비용도 제한가능한 상황을 만들어 전체 팀들의 예산의 몇 퍼센트 이하로 만들게 하여 스몰팀들도 다른 파츠에 개발 비용을 할 수 있게 하여
    우선 전체적인 파이를 키우게 하는게 어떨까요

    오스트리아 gp는 최근 2년간 처음으로 20랩이 안되서 채널을 돌려버린 그랑프리였네요.
    지루하고 지루하고 햄버거의 배틀도 별 흥미가 가지 않게 된 지겨움도 존재했구요
    멕라렌-혼다의 빠른 리타이어도 한 부분을 차지했구요..
    여러모로 흥미가 떨어진 그랑프리 였습니다..
  • 프로필사진 공메롱 2015.06.23 09:19 50그리드 패널티면 한 레이스조차 30 그리드도 안되는데 어떻게 되는건가요 다음레이스로 넘어가서 예선전을통해 그리드 결정받고 거기서 다시 차감되는 식인건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sephia 2015.06.23 18:17 신고 ................;;;;;

    이거 누구 의중일까요? ㅎㄷㄷㄷ
댓글쓰기 폼